Skip to content

1.jpg

 

2.jpg

 

노동력 착취와 감금ㆍ폭행 속에서 15년간 전남 완도군의 한 염전에서 사실상 ‘노예’로 일한 ‘염전노예’ 사건의 피해자가 법정에서 “(노동청에서)조사를 잘 해주지 않고 그냥 가라고 했다”며 국가가 생명ㆍ신체 보호 의무를 소홀히 했다고 호소했다.

 

김씨의 법률대리인은 “처음에는 노동청에서 고용주가 ‘먹이고 입혀줬는데 무슨 소리냐’고 주장해 돌려보냈고, 돌아가는 과정에서 구타를 당했다”며 “두 번째 조사를 받을 때에는 맞았던 기억 때문에 제대로 말하지 못한 것을 한스러워하신다”고 설명했다. 김씨는 이후 재판부의 질문에 더듬더듬 대답하는 형식으로 진술을 이어갔다.

 

김씨 등 이 사건의 원고들은 ‘일자리가 있다’는 말에 속아 외딴 섬에 끌려가 오랫동안 임금 없이 노동을 강요당하고 폭행이나 욕설에 시달렸다.

 

이들은 사건이 알려진 이후 국가와 지방자치단체를 상대로 소송을 냈고, 1심 재판부는 피해자 1명에 대해서만 국가의 손해배상 책임을 인정했다. 김씨 등 3명이 이에 항소했다.

 

원고 측은 항소심 과정에서 당시 근로감독관과 사회복지 공무원, 경찰관 등으로부터 염전에서 강요된 노동이 이뤄졌음에도 특별한 조치를 취하지 않았다는 증언 등을 확보해 국가의 배상 책임이 인정된다고 재차 주장했다.

 

https://news.v.daum.net/v/20181018064647567?rcmd=rn

?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4862 그만 일어나세요 . gif 2019.01.21
4861 후추 뿌릴 때 꿀팁 . gif 2019.01.21
4860 익스트림 VR . gif 2019.01.21
4859 워터 슬라이드 폐쇄 이유 2019.01.21
4858 홍콩 월세 60만원 짜리 집 2019.01.21
4857 이승우 근황 2019.01.21
4856 비가 그친 후 2019.01.21
4855 Aㅏ가리 파이터 2019.01.21
4854 여자 왁싱사가 말하는 남자 발기 2019.01.21
4853 보디빌딩 약투 근황 2019.01.21
4852 잘나가다 갑자기 야마 돈 사장님 2019.01.21
4851 요즘 급식메뉴 2019.01.21
4850 주인과 기싸움하는 개 다루는 법 2019.01.21
4849 도대체 ATM기에다가 뭘 넣는거냐... 2019.01.21
4848 전교 750등에서 사법고시 붙은 이종훈 변호사 근황 2019.01.21
4847 호불호 튀김 . jpg 2019.01.20
4846 50세 쇼호스트 비쥬얼 2019.01.20
4845 유골함을 선물받은 영국남자 2019.01.20
4844 주연과 조연의 차이 2019.01.20
4843 이런이런 "한국의 인간" 주제에 2019.01.20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11 ... 250 Next
/ 250

Copyright issuegot All rights reserved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